BLOG main image
삼국사기 이야기 (740)
GR맞은 짐순姬 (43)
삼국사기학 개론 (23)
삼국사기를 읽어보자! (87)
한국고대사이야기 (251)
역사이야기 (262)
어떤 미소녀의 금서목록 (73)
뭐든 그렇치...짧게 수십년 길게..
11.01 - 방랑색객
오타에는 약해서.. 어느 책이 그..
10.28 - 제203 마도MS대대 짐순 폰 데그레챠프, RGM-79
방금 보내봤는데 이미 보낸 거라..
10.28 - 제203 마도MS대대 짐순 폰 데그레챠프, RGM-79
책을 급하게,낸건지 좀 오타가..
10.28 - 가넷
요즘 블로그쪽을 방치플레이 하..
10.27 - 제203 마도MS대대 짐순 폰 데그레챠프, RGM-79
잘보고 갑니다. ^^
10.24 - 천추
초기기록은 또 삼국지나 자치통..
10.22 - 제203 마도MS대대 짐순 폰 데그레챠프, RGM-79
<삼국사기 기록> *동천왕 19년(2..
10.12 - 삼국사기독자
역시 나쁜 어른에게는 수정펀치..
10.05 - 제203 마도MS대대 짐순 폰 데그레챠프, RGM-79
역시 야라레메카이신 만큼 상엿..
10.03 - 解明
정말 좋은 지도가 나와야 하는데..
09.28 - 제203 마도MS대대 짐순 폰 데그레챠프, RGM-79
감사합니다. 아이들과 공부하는..
09.26 - 땡스
도움이 되셨다면 그걸로도 좋은..
09.08 - 제203 마도MS대대 짐순 폰 데그레챠프, RGM-79
정말 감사합니다. 역사지도 기르..
09.06 - 감사합니다
이딴 우주 포맷해버리겠어!!! -..
08.25 - 제203 마도MS대대 짐순 폰 데그레챠프, RGM-79
짐 주제에 건방져 by 양반 건담..
08.25 - 건너스
PG와 RG의 씨가 따로 있는가! b..
08.20 - 제203 마도MS대대 짐순 폰 데그레챠프, RGM-79
PG MG RG HG FG SD 신분제...
08.18 - 선배/마루토스
뭐, 탁부, 량부, 훼부, 돍부....
07.04 - 제203 마도MS대대 짐순 폰 데그레챠프, RGM-79
아무리 미소녀를 자처하신다고..
07.04 - 解明
한컴 오피스 2010 베타 테스터로..
컴터맨의 컴퓨터 이야기
343,505 Visitors up to today!
Today 757 hit, Yesterday 944 hit
daisy rss
티스토리 가입하기!
2017.08.09 19:53

아침에 페북에서 아파트 이야기로 신분제 이야기를 했는데 뭐 이런 거 우리나라에만, 우리시대에만 있었던 것은 아니다.


중국의 위진남북조시대에 한식산이 유행할 적에 이것을 구입해서 먹을 수 있는 사람들은 왕가나 공경귀족 밖에 없었다. 중금속 덩어리인 이 약을 먹으면 체온이 급격히 오르고 정신 착란 증세를 보인다. 그 때 사람들은 이것이 신선으로 가는 트랜스 과정이라 착각했다. 중국 고대문명이 야만족들에게 아작나고 축축한 땅으로 도망오니 신선세계로 도피하고플 정도로 멘붕 온거지. 죽림칠현이 옷을 훌러덩 벗고 다니거나 부모 상에도 곡을 못한 건 아 이 약의 부작용이었다. 그 중 한 명이 참다못해 곡을 하고 피를 한사발 쏟았다. 문학하는 술꾼들이 종종 인용하는 위진시대 초기 시인들도 술 없이 못산 이유가 다 이거고, 명필 왕희지나 그 자식들이 다 이것의 부작용으로 죽었고.(등짝을 보자! 등이 썩어서 보일 수 없다능. 앙~!) 그런데 평민급에서 이것을 선망하였으나 살 수 없는 약이니 맹물을 마시고 취한 척 비틀거리기도 하였단다.


유럽의 근대하면 떠오르는 그 가발(현재 영국 의회나 법원에서 쓰는 그 가발!) 이것도 부와 지위의 상징이라 특히 우리나라 가채보다 더 묵직한 올림머리의 경우 보석도 달고 그랬는데 그걸 선망한 하녀들은 억지로 머리를 올리고 장식할 게 없으니 포크나 잡다한 것을 꽃아 귀부인 흉내를 내는데 가끔 그 머리 소에서 쥐가 튀어나왔다나.. .


짐순이가 아파트 갑질이야기가 나올 때마다 신분제 운운하는 것은 혼자의 망상이 아니라 그런 짓거리가 실제 신분제 사회의 유습이기 때문이다. 한국 고대의 신분제 하면 꼭 나오는 흥덕왕의 교시도 사실 그걸 아무도 안지키고 6두품이 진골 흉내내고, 5두품이 6두품 흉내내니까 빡쳐서 그런 거 아닌가.


참 많이 인용한 그림. 나라문화재연구소에서 펴낸 책 중에서. 헤이죠교 시기 고대 일본의 신분에 따른 집의 크기.


오기같은 장군이 아버지와 아들의 고름을 빨아주었다. 당태종이 전장에선 항상 선두에 섰다. 궁예가 왕에 오르기 전에는 병사들과 의식주를 같이했다.. 그런 미담이 역사책에 나오는 이유는 모두 그러하지 않았기 때문이다. 그때는 신분제 사회지만 헌법에조차 평등사회가 명시된 21세기의 대한민국에서 체제를 부정하는 역적 도당들이 바퀴벌레처럼 나오는 이유는 뭘까?

신고
Favicon of http://ran.innori.com BlogIcon 선배/마루토스 | 2017.08.18 17:25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PG MG RG HG FG SD 신분제...
Favicon of http://rgm-79.tistory.com BlogIcon 제203 마도MS대대 짐순 폰 데그레챠프, RGM-79 | 2017.08.20 10:36 신고 | PERMALINK | EDIT/DEL
PG와 RG의 씨가 따로 있는가!
by 어느 연방군 양산기의 절규...
건너스 | 2017.08.25 06:28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짐 주제에 건방져 by 양반 건담
짐 없어도 전쟁에 승리하더라 by 장군 건담
Favicon of http://rgm-79.tistory.com BlogIcon 제203 마도MS대대 짐순 폰 데그레챠프, RGM-79 | 2017.08.25 23:41 신고 | PERMALINK | EDIT/DEL
이딴 우주 포맷해버리겠어!!! - by 짐데온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2017.07.17 19:52


글써주고 돈 못받는 거야 한두번은 겪는 일이고(그게 백단위가 가뿐히 넘어가면 핵융합로에 균열이 간다. 심쿵사할 일도 아닌데 심장 멎는 수 있어.. ㅆㅂ) 퇴짜놓은 이유로 아예 인쇄소에 바로 넘길 정도로 편집을 해오라는 놈도 있었고(인디자인 공부의 배경엔 그 놈이 있었던가.. 서울 모처에 가면 사진광고 걸려있고 동네에서 이름 다아는 놈아 차라리 엿같았다고 말을 해!!) 이거 경력에 도움되는 겁니다라고 재능기부 부탁하는 놈도 있고.(이건 세기를 넘어서도 애용되는 우리의 소리를 찾아서급의 무형문화재다) 별별 놈도 많다.


모르는 이들은 날로 먹으려는 놈을 피하면 되지...라고 쉽게 말하지만 문제는 그런 놈이 9할 9푼을 넘는다는 거다. 그거 외에 자기의 몸값을 배짱있게 챙겨볼 다른 길은 존재하지 않는다. 물론 1푼을 넘는 선한 이도 있지만 명성치 낮은 이는 그 사마리아인에게 다가설 기회도 없다. 경험을 날로 먹으면서 엄청나게 탈탈털리고도 아직 머리 속에 자원이 남은 독한 놈만 알현할 수 있을 때까지 살아남는 것이다. 예전에 지인은 책 두어권만 쓰면 됩니다..라고 했지만 지금은 그때보단 더 나빠졌다.(그냥반도 글만가지고 먹고살지는 못하더라) 책장사가 되어야 말이지. 그러니 많은 이들이 그 경험치란 말이 얼마나 와따뻑인지 알면서도 넘어가 혼을 내놓는다. 바보아니냐고? 그거 거부하면 나중에는 뭘 쓰고, 말하기도 귀찮을 정도로 연락이 없다.(진짜다!!!) 그냥 굶던가 알바하던가.


언제나 쥐뿔도 안주고 올림픽 때만 되면 정신력으로 금메달만 따오라고 고래고래 소리지르는 99.99%의 사람들이 메달보다도 실체가 분명치 않은 머리 속의 이야기에 대해 뭘 내놓을 리가 없잖아???


나는, 나는 자라서 문화예술 혹은 학문을 하며 살아갈꼬야요..라는 생각을 가진, 짐순이보다 더 어린 분들이 있다면, 하지 말라는 말은 안하겠는데, 앞으로 펼쳐진 세상이 어떤지는 알고 단단히 마음을 먹어야.. 아! 그래도 미래는 없지.


말꼬리 -------------------

그나마 이 바닥에서 먹고 산다는 사람들이 원래 그 길을 파지 않는 사람들이란 게 가장 큰 비극이겠지. 재주는 곰이 부리고, 주인도 아니었던 놈이 박수갈채를 받는다.



신고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