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LOG main image
삼국사기 이야기 (734)
GR맞은 짐순姬 (43)
삼국사기학 개론 (23)
삼국사기를 읽어보자! (87)
한국고대사이야기 (250)
역사이야기 (257)
어떤 미소녀의 금서목록 (73)
도움이 되셨다면 그걸로도 좋은..
09.08 - 제203 마도MS대대 짐순 폰 데그레챠프, RGM-79
정말 감사합니다. 역사지도 기르..
09.06 - 감사합니다
이딴 우주 포맷해버리겠어!!! -..
08.25 - 제203 마도MS대대 짐순 폰 데그레챠프, RGM-79
짐 주제에 건방져 by 양반 건담..
08.25 - 건너스
PG와 RG의 씨가 따로 있는가! b..
08.20 - 제203 마도MS대대 짐순 폰 데그레챠프, RGM-79
PG MG RG HG FG SD 신분제...
08.18 - 선배/마루토스
뭐, 탁부, 량부, 훼부, 돍부....
07.04 - 제203 마도MS대대 짐순 폰 데그레챠프, RGM-79
아무리 미소녀를 자처하신다고..
07.04 - 解明
뭐 도움이 되셨다면 다행입니다.
06.25 - 제203 마도MS대대 짐순 폰 데그레챠프, RGM-79
너무 감사합니다. 잘 쓰겠습니다
06.19 - 파란발스머프
걍 2ch가지 여긴 왜와서..
06.16 - 제203 마도MS대대 짐순 폰 데그레챠프, RGM-79
환은 어디에나 있고 어디에도 없..
06.16 - 제203 마도MS대대 짐순 폰 데그레챠프, RGM-79
여기서 큰 차이가 나타납니다 일..
06.16 - ㅇㅇ
최민식 사진상 받은게 [천제]라..
06.14 - 선배/마루토스
글을 쓰지 말아야겠군.. 이라며..
05.22 - 제203 마도MS대대 짐순 폰 데그레챠프, RGM-79
네, 도움이 되셨으면 좋겠습니다.
05.22 - 제203 마도MS대대 짐순 폰 데그레챠프, RGM-79
도움이 되셨다면 다행입니다.
05.22 - 제203 마도MS대대 짐순 폰 데그레챠프, RGM-79
글 올라오기를 학수고대했나이다.
05.21 - 解明
이런 자료 찾고있었는데, 좋은자..
05.21 - 호이호호이
정말 필요했는데 덕분에 좋은자..
05.21 - 류동동이
한컴 오피스 2010 베타 테스터로..
컴터맨의 컴퓨터 이야기
313,787 Visitors up to today!
Today 73 hit, Yesterday 1,024 hit
daisy rss
티스토리 가입하기!
2016.02.03 15:36

간간히 유목민족에 대한 관심을 팍팍드러내고 있는 짐순이입니다만 이 책이 나온다는 소식을 듣고도 그닥 ㅎㅇㅎㅇ거리진 않았습니다. 일단 우선순위에서 유목민족제국사는 밀리고 있던 형국이라서요. 한참 읽고 있던 위태로운 변경도 어디 쳐박았는지 모를 상황이었죠.(짐순이는 유목민족제국사 연구자가 아닌 것이다아~~~!! 근데 왜 고함을? -_-;;) 그래도 옛정은 있는지라 손에 넣었습니다. 뭐, 아틀라스 시리즈를 모으고 있기도 했지만요. 


마침 그래24에서 산 지라 이번에는 덜 미안함 마음으로 긁어옵니다.


저자인 김호동 선생님이야 뭐 굳이 의심할 상표는 아닙니다. 역서나 자체 저서로도 이 분의 꾸준함은 더 말할 필요가 없죠. 유목민족사에 관심있다고 하는 사람치고 이름을 모른다면 가..ㅊ.. 아니 이건 부카니스탄 애들도 알겠다!!(물론 걔네들은 남한 연구자들보다는 로씨야 연구자들 신세를 더 지겠지만요)


아틀라스 한국사는 그야말로 교과서라는 평을 얻었는데 생각해보면 이건 첫 시도니 그렇다치고, 세계사는 번역서니 그렇다치면  사계절의 아틀라스 시리즈 중에서 본격적인 시작은 중국사로 봐야합니다. 중국사-일본사-중앙유라시아사로 이어지는 라인은 현재 한국 역사학계에서 내놓을 수 있는 최선의 결과물이라 할 수 있습니다. 개설서, 역사지도, 현재 연구성과의 종합. 쉽게 가벼운 정보만을 얻으려는 사람이나, 조금은 깊으나 체계적인 개설을 요구하는 이들 모두를 만족시킬 수 있는 형태의 책. 중앙유라시아사는 그런 각도에서 봐야하지요. 다만 중국사와 일본사는 개설서나 연구성과가 충분히 누적되었다고 할 수 있지만 이 유목민족사는 그렇지 않은 환경에서 나왔으므로 그 의의는 좀 더 큽니다.


다만 못내 아쉬운 것은 한국인에게 필요한 유목민족사라는 것입니다. 유목민족사의 서두에서 등장하는 주역이 흉노와 스키타이라면 이 책에선 흉노를 중심으로 다루고 있습니다. 후대의 유목민족사에서도 동쪽 이야기에 비중이 쏠려있군요. 덕분에 서쪽의 유목민족에 대한 분량은 간략합니다. 이것은 짐순이에게 아쉬운 것이지 이 책을 읽는 대다수의 독자들에게는 '그게 무슨 약점? 오히려 이 책의 강점이지!' 이런 반응일 것입니다. 다만 일부러 중앙유라시아사라는 제목을 썼다면(짐순이도 의도적으로 유목민족사라고 부르고 있지요) 그래도 동과 서의 비중이 그래도 6:4 정도 맞추어져야 하지 않겠나 하는 생각입니다.


지도와 함께 간결하게 읽을 수 있는 유목민족제국사(그래도 서장은 유목환경에 대한 이야기라 특수성이 많이 중시된 책입니다)를 읽고자 한다면 이 책도 권할만하다고 생각합니다. 물론 최고는 스기야마 마사아키의 책이라 생각하지만요.


말꼬리 -------------------

중국사는 초판으로 가지고 있는데 개정증보판이 나왔다니 또 고민이 됩니다. 지구연방은 도서구매예산이 매우 적다능!


신고
지나가는 행인3 | 2016.02.03 17:38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지온군의 예산이 더 많은가보군요 ㅎㅎㅎ
그나저나 지온군 예산을 떠나서 동과 서 비율을 맞춰서 연구를 하려면 그에 따른 역사적 사료도 비율에 맞게 6:4 비율로 또는 근사치로 같이 나와줘야지 맞지 않을까요? ㅎㅎ;; 잘은 모르지만 그러지는 않을거라고 생각합니다. ㅎㅎ;;
Favicon of http://rgm-79.tistory.com BlogIcon 제203 마도MS대대 짐순 폰 데그레챠프, RGM-79 | 2016.02.03 19:26 신고 | PERMALINK | EDIT/DEL
1년전쟁부터 소데츠키까지.. 겪다보면 있던 돈줄도 탈수상태가 되죠;;;

사실 한국에서 볼 수 있는 유목민족사중 서의 비중이 가장 적을지도 모르죠. 사실 서쪽도 많습니다. 그보다는 지나치게 지역 편중된 것이 유목민족사 본류의 특성과 멀어져 보일 수.. 헝가리 평원에서 만주 북부를 아우르는 거시적 흐름이 지역사에 희생되는 감도 있습니다.

물론 한국인의 시각으로 보는 유목민족사 역사지도로서는 나쁜 게 아닙니다.
Favicon of http://explain.egloos.com/ BlogIcon 解明 | 2016.02.04 17:30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안녕하세요. 그동안 쓰신 글 읽기만 하다가 처음으로 댓글 씁니다. 비평형 서평도 좋지만 짐순이님만의 소개형 서평도 좋네요. 유익한 책 좀 더 자주 소개해 주세요. ^-^
Favicon of http://rgm-79.tistory.com BlogIcon 제203 마도MS대대 짐순 폰 데그레챠프, RGM-79 | 2016.02.05 01:15 신고 | PERMALINK | EDIT/DEL
이름을 보고 혹시 바람의 나라..관련이 아닐까 싶었는데.. 역시나로군요. 해영 죽을 때 엉엉 운 기억이..

사실 저 정도도 꽤나 센 디스가 아니었을까 싶었는데..(좀 소심하거든요. 이노무 미노프스키입자 살포 후에...) 게을러서 목록에 올렸다가 귀찮아서 날린 리뷰가 좀 되는데 아 송구스럽군요.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